> 협동조합소개 > 알림마당 > 언론보도
 
작성일 : 14-09-16 08:34
●직업정보- 협동조합코디네이터 (Cooperative Coordinator, Coop. Manager) 전문가로 육성해 드립니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049  
   http://work.go.kr/consltJobCarpa/srch/jobForeign/jobForeignDetail.do?a… [480]

111.png

협동조합코디네이터 (Cooperative Coordinator, Coop. Manager)

| 경영/행정  (최종수정일시:2013-12-30 18:55:56)

직업의 생성배경

협동조합은 산업화의 시작과 함께 유럽에서 처음 등장했다. 최초의 근대협동조합은 1844년 영국의 로치데일(Rochdale)에서 소비자협동조합형태로 시작됐다. 1850~1870년 사이에 독일과 프랑스 등지에서도 협동조합들이 하나둘 탄생했는데 독일의 경우 협동조합을 관리하는 사무소도 동시에 생겨났다. 협동조합사무소는 협동조합의 설립 및 운영을 돕는 역할을 수행했다. 1972년 협동조합협회가 설립되고 독일연방 경제부로부터 협동조합에 대한 평가권한을 위임받으면서 현재와 같은 모양을 갖추게 됐다.
협동조합코디네이터 (Cooperative Coordinator, Coop. Manager) 이미지

수행직무내용

협동조합 설립에 대한 상담을 비롯해 설립 이후의 경영, 회계, 인사, 홍보, 마케팅 등 전 분야에 걸쳐 컨설팅을 제공한다.

· 협동조합법에 따라 매년 정기 평가를 실시해 평가 결과에 따른 후속조치도 함께 제공한다
· 협동조합 설립을 원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
· 역할에 따라 설립상담자, 평가담당자, 홍보담당자 등으로 구분된다

해외 교육/훈련/자격 및 종사현황

독일의 협동조합은 GDP의 7%를 차지할 정도로 그 역할이 크다. 전체 인구 4명 중 1명이 협동조합 회원으로 총 7600여개의 협동조합이 있으며 이를 통한 일자리가 78만개에 이른다. 1889년에 제정된 협동조합법에 따라 독일의 협동조합은 반드시 지역 사무소에 가입해야 한다. 사무소의 주요역할은 크게 협동조합에 대한 평가, 신규설립 상담, 교육, 홍보 및 정책적 로비 등 4가지이다. 이 가운데 평가 업무의 비중이 가장 높다. 협동조합 컨설턴트가 되기 위한 교육과정이나 자격제도는 따로 없지만 평가 담당자는 반드시 독일 협동조합 아카데미에서 지정된 교육을 받아야 한다. 채용 시 석사 학위 이상의 학력을 요구하며 경영학, 법학 전공자들을 우대한다.

국내현황

2012년 12월 협동조합기본법이 시행되면서 2013년 6월말 현재 협동조합 신청건수는 1,727건, 인가 건수는 1,461건을 기록하고 있다. 서울시의 ‘사회적 경제지원센터’는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 사회적 경제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 중 마을기업 운영에 대한 상담을 담당하는 인력을 마을기업 인큐베이터(자치구별 1인, 총 25명)로 부른다. 이들은 마을공동체 인력 중 지원을 받아 2주간의 직무훈련 및 실습을 통해 현장에 배치된다.
협동조합연구소에서는 4명의 컨설턴트가, 전국에 17개 기관이 있는 사회적기업진흥원에서는 40명의 컨설턴트가 활동 중이다. 소비자학과 전공자들이 주로 컨설턴트 업무를 맡고 있다.
 
 
조합중앙사무국에서 협동조합 전문코디네이터로 
경력을 쌓으며 함께 성장하실분들 항상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이메일첨부명함(구로구)5.jpg